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반도건설, 울산 우정주택조합 주상복합 신축 기공식
 
이정호 기사입력  2019/07/09 [18:14]

반도건설은 지난 4일 '울산 우정지역주택조합 주상복합 신축사업' 기공식을 가졌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울산 중구 우정동 286-1번지 일대에 지하 7층~지상 49층(최고 171m), 3개동, 총 495세대(아파트 455세대, 오피스텔 40실)를 짓는 초고층 주상복합 신축사업이다.

반도건설은 지난해 6월 우정지역주택조합으로부터 사업을 수주하고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단지는 전용면적 기준 아파트 84㎡, 오피스텔 30~58㎡ 규모의 다양한 평형으로 구성되며 이달 착공 후 2023년 8월 준공 예정이다. 

사업지가 있는 울산 우정동은 울산 중심에 위치해있다. 북부순환도로, 동해고속도로(부산~울산~포항), 울산국가산업단지 연결도로(예정) 등 광역교통망을 갖췄으며 울산공항, 울산역(KTX, SRT), 태화강역, 울산 시외버스터미널 등 교통시설이 인접해 있다.

여기에 태화초, 우정초, 유곡중, 월평중, 함월고, 울산중앙고 등 교육기관이 인근에 밀집해 있어 교육환경이 마련돼있다. 

상권의 중심인 '성남동 젊음의 거리'를 비롯해 백화점(현대·롯데백화점), 대형마트(롯데마트, 이마트, 홈플러스), 울산시청 등 편의시설도 인접해 있다

 
반도건설 관계자는"우정지역주택조합 주상복합 프로젝트는 최고 49층의 초고층 주상복합으로, 향후 울산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수도권 신도시에서 검증받은 반도건설의 상품력으로 특화설계·첨단시스템을 적용하는 등 울산의 랜드마크 단지에 걸맞는 우수한 품질로 시공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기사입력: 2019/07/09 [18:14]  최종편집: ⓒ 울산시민일보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