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웹드라마로 온라인 홍보 나선다”
 
김광수 기사입력  2019/07/10 [08:38]
울산시는 20대 유튜버의 울산 여행을 소재로 제작한 웹드라마 ‘사랑아! 울산해’를 7월 10일부터 유튜브와 네이버TV를 통해 송출하는 온라인 마케팅을 펼친다.
 
울산시의 웹드라마 제작은 여행지에 만난 젊은 연인의 사랑을 소재로 2018년에 제작한 ‘울산연가’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이번 웹드라마는  ‘사랑아! 울산해!’ 라는 주제로 청년들의 직업선도호 0순위인 유튜버의 울산여행기를 180초짜리 영상 총 10편으로 제작했다.
 
지난 5월 29일부터 6월 5일까지 간절곶, 외고산옹기마을, 대왕암공원, 태화강지방정원 등 기존에 알려진 관광지뿐만 아니라 최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큰 관심을 끌고 있는 십리대숲 은하수길, 슬도 등 울산의 구석구석을 영상으로 담아냈다.
 
울산시 관계자는 “ 이번 웹드라마를 시작으로 다양한 온라인마케팅을 통해 관광도시 울산의 이미지를 알리고 울산의 관광산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단체 관광객 위주의 여행에서 여행객들이 직접 관광지를 선택하는 개별 여행으로 변화하는 트렌드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V로그마케팅, 인플루언서마케팅, 네이버TV 등의 영상미디어를 활용한 디지털미디어 홍보를 진행하고 있다. 끝.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기사입력: 2019/07/10 [08:38]  최종편집: ⓒ 울산시민일보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