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하해수욕장 등 물놀이 사망사고 5년간‘제로’
 
김광수 기사입력  2019/09/12 [12:09]
울산 소방본부(본부장 김종근)는 지난 7월 1일부터 9월 5일까지 68일간119시민수상구조대가 해수욕장 등 주요 물놀이 장소에서 활동하면서 물놀이 사망사고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소방공무원 38명, 자원봉사자 354명으로 구성된 119시민수상구조대는 활동기간 중 진하해수욕장 등 3개소에서 인명구조 29명, 안전조치 3,974건 등 구조 활동을 펼쳤다.
 
이는 지난해 대비 약 35% 증가한 수치이나 적극적인 인명구조 활동으로 올해 목표 사망자 제로(Zero)를 달성했다.
 
특히 지난 2015년부터 5년 동안 119시민수상구조대가 활동한 물놀이장소에서는 사망사고가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울산소방본부는 물놀이 사망사고 제로(Zero)화를 위해 수차례에 걸쳐 물놀이 안전사고 대비 교육․훈련을 실시하고 24시간 근무 체제로 전환해 휴가를 반납하는 등 피서객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
 
김종근 소방본부장은 “유난히 무더웠던 이번 피서철에 119구조대원과 자원봉사자들의 헌신적이고 투철한 봉사로 최근 5년간 119시민수상구조대 배치장소에서 물놀이 사망사고 제로라는 큰 성과를 달성했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피서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드린다.”라고 밝혔다. 끝.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기사입력: 2019/09/12 [12:09]  최종편집: ⓒ 울산시민일보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