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화강 정원 스토리 페어 개최
 
김광수 기사입력  2019/10/17 [09:21]
울산시는 (사)울산조경협회(회장 김정욱)가 태화강 국가정원 선포식 행사 기간(18~20일) 중 태화강국가정원 내 대나무생태원에서 ‘2019 태화강 정원 스토리 페어’를 개최한다.
 
정원을 소개하고 전시ㆍ체험하는 이번 행사는 ‘걸리버 정원 여행기(걸리버가 보는 태화강 역사, 문화, 생태)’를 주제로 지난 9월 실시한 공모에서 선정된 시민과 학생의 작품 25개가 전시될 예정이다.
 
태화강국가정원 방문객을 위해 가족과 함께 토피어리 만들기 체험, 사랑하는 이에게 꽃씨를 담아 편지쓰기, 내가 꾸미고픈 정원 설계와 시공 무료상담, 걸리버를 소재로 한 재미난 증강현실(AR) 등 다양한 체험 행사도 마련된다.
 
또한 자이언트 포트, 자이언트 캣츠, 걸리버 꼬마도서관, 꿈꾸는 애벌레, 작은 나라 큰 정원, 걸리버 꼬마도서관 등 다양한 포토존과 대형 토피어리 작품들도 전시돼 방문객들을 맞는다.
 
이와 함께 청량면 율리에 위치한 에스(S)갤러리(조경협회 사무국)에서는 독일정원박람회와 도시재생의 새로운 방안을 제시하는 사진전 도 진행하고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에 따라 울산시민의 자긍심을 높이고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해 생활 속 정원문화를 확산시키고자 마련했다.” 며 “이번 행사를 통해 도시 정원문화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 생태도시 울산을 더욱더 아름다운 정원도시로 가꾸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기사입력: 2019/10/17 [09:21]  최종편집: ⓒ 울산시민일보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