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대 정시 경쟁률 2.29대 1…수험생 감소에 지원율↓
 
남부이 기사입력  2021/01/12 [10:09]

울산대학교가 11일 2021학년도 신입생 정시모집 마감한 결과, 753명 모집정원(정원 내)에 1725명이 지원해 2.29대1 경쟁률을 나타냈다.
  
이번 경쟁률은 지난해 3.39대1보다 다소 하락했다.

정시모집에서는 국어국문학부, 영어영문학과 등 인문계열이 전통적인 강세를 보인 의학 및 공학계열에 비해 높은 지원율을 보였다.
  

                                                                         ▲ 울산대학교

영어영문학과가 7.17대1로 가장 높은 지원율을 보인 가운데 화학공학부 6.82대1, 국어국문학부 6.20대1, 미술학부 섬유디자인학전공 4.70대1, 경영정보학과 4.50대1, 의예과 4.40대1로 비교적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반면 전통적으로 강세를 보인 기계공학부 기계자동차공학전공(1.63대1), 전기공학부 전기전자공학전공(2.24대1), 조선해양공학부(1.58대1)는 지원율이 낮았다.
  
AI(인공지능) 분야 인력양성을 위해 신설한 AI융합전공은 9명 모집에 26명이 지원해 2.89대1의 지원율을 보였다.
  
울산대학교는 수능성적만 반영하는 모집단위는 26일에, 그 외 모집단위는 각 해당 모집단위별로 실기 또는 면접고사를 거쳐 다음달 4일에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대학 관계자는 “비수도권 대학 대부분이 예년에 비해 지원율이 하락한 것은 학령인구 감소와 수험생들의 수도권 대학 선호 현상으로 분석되며, 울산대는 높은 등록률을 유지하고 있어 학생 선발에는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끝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기사입력: 2021/01/12 [10:09]  최종편집: ⓒ 울산시민일보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